로그인

CJ, 올해 승진한 80·90년대생 임원 19명 중 7명…`여성 파워`도...
2024. 02. 19
(왼쪽부터)손모아·권가은·이민정 CJ올리브영 경영리더(CJ 제공)

CJ(001040)그룹의 2024년 정기 임원 인사에는 1980년대 이후에 태어난 30·40세대가 7명으로 무려 37%에 달했다. 이들 중 1명은 CJ그룹 사상 두번째 1990년생 임원이 됐고, 3명은 여성이었다.

18일 CJ그룹에 따르면 16일 발표된 정기 임원 인사에서 신임 경영리더로 승진한 19명 중 1970년대생 12명, 1980년대생 6명, 1990년대생 1명으로 집계됐다.

특히 권가은·손모아 CJ올리브영(340460) 경영리더, 방준식 CJ CGV(079160) 경영리더 등 3명은 30대다. 나이와 상관없이 실적만 있다면 승진할 수 있다는 CJ의 인사 철학을 분명히 드러낸 셈이다.

권가은(1986년생) 리더는 국내 사업 진화 및 플랫폼·브랜드 글로벌 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한 중장기 전략을 세우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손모아(1987년생) 리더는 스킨케어 트렌드 및 차세대 차별화 전략인 `슬로우 에이징`(Slow-aging)을 추진했다. 올리브영 고객 구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슬로우에이징 카테고리에 해당하는 상품의 매출은 최근 3년(2023년은 8월까지 집계) 연평균 10% 증가했다.

CJ그룹 사상 두번째 90년대생 임원이란 `대기록`을 달성한 방준식 리더도 주목받는다. 방 리더에 앞서 90년대생 임원은 1990년생으로 2022년 승진한 이재현 회장의 장남 이선호 경영리더가 유일했다.

방 (1990년생) 리더는 CJ CGV 자회사 4DPLEX(포디플렉스)에서 콘텐츠사업기획 업무를 담당하며 사업구조를 혁신, 오리지널 콘텐츠를 제작·공급했다. 3분기 누적 오리지널 콘텐츠 매출 비중은 전년 동기 대비 29.9%포인트(p) 뛰었다.

여성들의 약진도 눈에 띈다. 이번 인사에서 여성 임원은 총 4명이다.

최근 인사에서 여성의 비중은 △2022년 16%(53명 중 11명) △2023년 16%(44명 중 7명) △2024년 21%(19명 중 4명)으로 CJ 내 `여성 파워`가 유지됐다는 평가다.

4명의 임원을 배출한 CJ올리브영에서 3명의 임원이 모두 80년대생 여성이란 점도 눈에 띈다.

1981년생인 이민정 CJ올리브영 경영리더는 디지털사업본부 커머스사업부장으로서 색조 화장품의 시장점유율(M/S) 확대를 통해 트렌드를 선도하고 건강식품·이너뷰티·W케어 등 웰니스 카테고리를 확산하는 성과를 보였다.

CJ푸드빌(048180)에서도 여성 임원이 배출됐다. 1978년생인 이효진 신임 경영리더는 대형 히트제품 개발, 인기 IP 활용 및 콜라보, BI(Brand Identity)·SI(Store Identity) 리뉴얼, 앱 론칭 등 뚜레쥬르 제품력과 브랜드력을 강화하고 성과 창출을 견인했다.

또한 외식 브랜드별 진화 모델 수립, 메인 메뉴 라인업 재편 등 성장 전략을 재수립하면서 외식 브랜드 경쟁력을 제고했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출처 : https://www.news1.kr/articles/5323372
트럼프 ‘16주 이후 낙태 금지’ 찬성에 바이든 “난 여성보호” 비판 민주, 광주에 여성 전략공천 검토… 비명 뺀 여론조사 ‘시끌’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2051트럼프 ‘16주 이후 낙태 금지’ 찬성에 바이든 “난 ... 2024/02/1931831
2050CJ, 올해 승진한 80·90년대생 임원 19명 중 7명…`여... 2024/02/191537
2049민주, 광주에 여성 전략공천 검토… 비명 뺀 여론조사... 2024/02/191464
2048깨지지 않는 유리천장…5대 은행 여성 부행장 5.3% 불... 2024/02/191471
2047최상목 "사회이동성 개선 위해 여성 경제활동 확대 방... 2024/02/143835
2046중기부 출범 후 첫 여성국장 탄생… 국‧과장급 ... 2024/02/141621
2045“온라인 스토킹·혐오표현은 불법”…여성폭력방지법... 2024/02/074488
2044100대기업 여성 사외이사 100명 첫 돌파 2024/02/071633
2043"남편은 멍멍개, 낮전등"…북한 내 여성지위 상승 2024/02/071606
2042한국계 여성 감독 최초 오스카 후보…셀린 송 "꿈만 ... 2024/02/0714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