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중기부 출범 후 첫 여성국장 탄생… 국‧과장급 29명 인사 ...
2024. 02. 14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3일 부산 기술보증기금을 방문해 인사말을 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국‧과장급 29명에 대한 승진과 전보인사를 단행했다. 성과 지향 균형인사를 통해 3년차에 접어든 윤석열 정부의 정책성과 창출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13일 중기부는 대규모 인사를 단행했다. 오는 14일부터 시행되는 인사는 오영주 장관 취임 후 국정과제 성과를 높이기 위해 역량을 중심으로 정책 연속성과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인재를 발탁한 결과라는 것이 중기부 설명이다.

이날 중기부는 고참급 5급 공채 출신 과장을 배치하던 정책과장에 7급 공채 출신 저연차 과장급을 중용했다고 밝혔다. 과장급 승진 대상자 5명 중 5급 공채 1명을 제외한 4명은 입직경로가 5급 경채, 7‧9급 공채로 이뤄지는 등 능력과 성과 중심의 인재를 발탁했다. 이후 단행될 간부급 인사에서도 역량을 최우선 삼는 인사 기조를 이어가겠다는 계획이다.

소상공인정책국의 경우, 1980년대생 젊은 인재를 간부로 배치한 점이 눈길을 끈다. 국장급인 상생협력정책관에는 김지현(기술고시 39회) 과장을 승진 임용했다. 중기부 출범 이후 첫 중기부 출신 여성 국장이다.

본부에서 역량과 경험이 이미 검증된 간부는 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지방청 선임 과장 직위에 전보했다.

이번 인사는 오 장관 취임 한 달 만에 정책순위와 간부급의 개별 역량을 파악해 반영한 결과다. 중기부는 이번 인사와 연계해 중소기업, 소상공인, 벤처기업 등 정책 대상별로 흩어져 있던 정책을 한데 모으는 작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진출 지원 기능도 강화할 방침이다.

오 장관은 “새 정부 3년차를 맞아 정책 추진의 연속성과 국정과제 성과 창출에 초점을 맞춰 인사를 단행했다”며 “앞으로도 균형 있고 성과 중심적인 인사를 실시해 조직 전반의 정책역량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https://www.ddaily.co.kr/page/view/2024021318213878168
최상목 "사회이동성 개선 위해 여성 경제활동 확대 방안 조속히 마련" “온라인 스토킹·혐오표현은 불법”…여성폭력방지법 합의한 EU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2051트럼프 ‘16주 이후 낙태 금지’ 찬성에 바이든 “난 ... 2024/02/1931829
2050CJ, 올해 승진한 80·90년대생 임원 19명 중 7명…`여... 2024/02/191537
2049민주, 광주에 여성 전략공천 검토… 비명 뺀 여론조사... 2024/02/191464
2048깨지지 않는 유리천장…5대 은행 여성 부행장 5.3% 불... 2024/02/191471
2047최상목 "사회이동성 개선 위해 여성 경제활동 확대 방... 2024/02/143835
2046중기부 출범 후 첫 여성국장 탄생… 국‧과장급 ... 2024/02/141620
2045“온라인 스토킹·혐오표현은 불법”…여성폭력방지법... 2024/02/074488
2044100대기업 여성 사외이사 100명 첫 돌파 2024/02/071633
2043"남편은 멍멍개, 낮전등"…북한 내 여성지위 상승 2024/02/071606
2042한국계 여성 감독 최초 오스카 후보…셀린 송 "꿈만 ... 2024/02/0714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