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유리천장 깨라…독일, 남녀평등 촉진 국가계획 발표
2020. 07. 13
독일이 남녀평등을 촉진하기 위한 국가 계획을 발표했다.
<도이체 벨레> 등 독일 언론은 8일 앙겔라 메르켈 총리와 프란치스카 기파이 가족부 장관이 공동 기자회견을 열어 성평등 촉진을 위한 국가 계획을 채택했다고 보도했다. 독일이 국가 차원의 성평등 계획을 내놓는 것은 처음이다.
남녀 임금차별 철폐와 여성 지위 향상 등을 목표로 9가지 계획이 추진되며, 모든 정부 부처가 각각 목표를 갖고 참여한다. 기파이 장관은 “이것은 하나의 이정표”라며 “모든 부처가 능동적으로 관여할 것이다. 성평등은 더 이상 여성부만의 문제가 아니고, 모든 부처의 문제다”라고 말했다.
이번 계획에선 일과 삶의 균형, 여성들이 집안일 때문에 파트타임으로 일하거나 직장을 갖지 못하는 현실 등에 초점을 맞췄다. 또 공공 역역과 정치·경제 영역에서 여성 관리직 증가 목표를 제시했다.
구체적으로는 여성 임원을 전체 임원의 30%까지 두도록 한 기업을 현재의 105곳에서 600곳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또 독일 집권당인 기독민주연합(CDU)이 이번주 초 발표한 대로, 2025년까지 지자체 고위직의 최소 절반을 여성으로 채운다.
유럽 양성평등연구소의 2019년 조사 결과를 보면, 독일은 여성인 메르켈 총리가 15년 동안 집권하고 있지만 남녀평등 수준은 유럽의 평균 이하다. 여성 임금은 남성보다 평균 20% 적고, 기업 여성 임원도 전체 임원의 15% 정도에 그친다. 독일 하원에서 여성 의원은 최근 20년간 가장 낮은 수준이며, 지역 시장 10명 중 9명은 남성이다.

최현준 기자  haojune@hani.co.kr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international_general/953040.html #csidxdded97e1c6c212ebbf768413d06eb49
`가부장제` 싱가포르 여성의원 30% 육박…한국은 양금희, 여성 정치 대표성 확대 위한 법안 발의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935`가부장제` 싱가포르 여성의원 30% 육박…한국은 2020/07/171338
1934유리천장 깨라…독일, 남녀평등 촉진 국가계획 발표 2020/07/131939
1933양금희, 여성 정치 대표성 확대 위한 법안 발의 2020/07/072063
193221대 여성국회의원 중 지방의회 출신은 10%…‘정치적... 2020/07/071348
1931"이제는 여성 정치의 시대" 21대 여성의원들 한 자리... 2020/06/292048
1930여성이 이끄는 나라가 코로나 피해 적었다…이유는? 2020/06/183684
1929첫 여성부의장 김상희, ‘여성 30% 공천 의무화’로 ... 2020/06/014387
1928여성 정치지도자들 ‘소통·공감·투명성’… 코로나 ... 2020/04/246823
1927[4·15총선/여성] ⑭이번에도 여성 의원은 20% 벽을 ... 2020/04/233510
1926[단독] ‘정치는 남자’ 굳은 공식… 6개 시도, 72년... 2020/02/1799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