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71[여성포럼]브룬틀란 전 노르웨이 총리 "남녀평등, 피... 2013/12/1318025
1770美 여성 정치인 정치자금 모금 우위 2013/12/0519202
1769폭스, 美 국방부 사상 최고위직 여성에 올라 2013/12/0518057
1768제48회 전국여성대회 개최 2013/11/0818004
1767"노벨평화상 못 받은 걸 축하" 세계가 말랄라 신드롬 2013/10/1416631
1766美연준 첫 여성의장 2013/10/1115352
1765길라드 전 호주 총리 "총리 때 성차별 경험, 살인적 ... 2013/10/0213925
1764대처리즘 넘어 메르켈리즘 2013/09/2412328
176310명중 7명 女교사 2013/09/2312796
1762힐러리 "여성이 정치해야"…대권도전 시동 2013/09/051245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