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여성가족부 장관 "성별 임금격차 의무공개 추진"
2017. 09. 08
정부가 민간기업의 성별 임금 격차를 의무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임금 차이를 지표로 관리하고, 불합리한 임금 격차를 줄여나가겠다는 취지다.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사진)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4년 기준 한국의 성별 임금 격차는 37% 수준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꼴찌 수준”이라며 “성평등 임금공시제를 도입해 고용현장의 불합리한 조직문화와 숨은 차별을 해소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성별 임금 격차 37%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임금을 37% 덜 받는다는 의미다. 같은 시기 일본은 26%, 미국과 영국 17%, OECD 평균은 15%다.

군·경찰 분야 여성 진출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정 장관은 “여성 장교와 부사관 채용 목표가 2020년까지 각각 7%, 5%로 설정돼 있지만 더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찰은 경찰대 입학정원의 12%로 제한된 여학생 비율 규정을 완전히 철폐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런 방안에 대해 치안 역량 약화 등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어 추진 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백승현/박상용 기자  arg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의 60% 밖에 못버는 한국 여성...임금격차 OECD 1위 “네버 어게인 아우슈비츠” 외쳤던 佛 여성정치인 베유의 연설 모음집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176310명중 7명 女교사 2013/09/2311370
1762힐러리 "여성이 정치해야"…대권도전 시동 2013/09/0511140
1761고위공무원 女비중 6.2%… 멀고먼 여성인재 육성 2013/09/0510895
1760"여성 한 명 교육하면 가족과 사회를 바꿀 수 있죠" 2013/07/3014162
1759여성의 정치참여, SNS에 답 있다 2013/07/2512857
1758클린턴 + 여성잠룡 트리오 미 대선 유리천장 뚫을까 2013/07/2313358
1757韓銀 63년 사상 첫 여성 임원 2013/07/1713327
1756여성계 “내년 지방선거 女의석 30% 보장을” 2013/07/1612938
1755정부,「가정폭력 방지 종합대책」발표 2013/07/1013160
1754차별, 전쟁, 가난, 시련에 짓눌려도 여성은 일어섰다 2013/07/081296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