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한국계 여성 최초 美연방고법 판사 탄생
2021. 09. 10
백악관, 서부 관할 법관에 루시 고 지명
2014년 삼성·애플 특허 소송 주관 경력

미국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지명으로 사상 첫 한국계 여성 연방고등법원 판사가 탄생한다.

백악관은 8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내고 한국계 루시 고(53·한국명 고혜란) 캘리포니아 북부연방지법 판사를 제9연방항소법원 판사 후보로 지명하는 등 8명의 연방법원 판사 후보를 발표했다. 상원에서 인준받으면 고 판사는 미국에서 첫 한국계 여성 연방항소법원 판사가 된다. 제9연방고법은 캘리포니아와 워싱턴, 네바다, 애리조나, 오리건, 알래스카, 하와이 등 서부 지역을 관할하는 대형 법원이다.

백악관은 고 판사에 대해 “연방항소법원 판사로 일할 첫 번째 한국계 미국인 여성이자 제9연방항소법원에서 일하는 두 번째 아시아태평양계 여성”이라고 소개했다.

1968년 워싱턴DC에서 태어난 그는 하버드대 로스쿨을 졸업하고 상원 법사위원회, 법무부 연방검사, 로펌 등을 거치며 경력을 쌓았다. 고 판사는 2008년 당시 아널드 슈워제네거 캘리포니아주지사의 지명으로 샌타클래라카운티 법원 판사가 됐다. 이어 2010년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지명으로 캘리포니아 북부연방지법 판사에 임명됐다. 한국계 중에서는 첫 미 연방지법 판사라는 기록을 세웠다.

특허와 영업비밀, 상법 소송 전문가인 고 판사는 2014년 종료된 삼성과 애플의 특허 침해 소송 1심을 주관하기도 했다. 당시 그는 삼성의 애플 특허 3건 침해와 애플의 삼성 특허 1건 침해라는 배심원단의 평결을 받아들였다. 고 판사는 지난해 인구조사를 조기 마감하려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시도에 제동을 거는 판결을 내렸다. 인구조사 일정이 단축되면 소수인종이 조사에서 누락돼 정부 지원을 제대로 못 받는다는 시민단체의 손을 들어 준 판결이었다.

서울신문 김진아 기자  jin@seoul.co.kr
출처 :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10910025023&wlog_tag3=daum
500대 기업 여성임원 첫 5% 돌파… “법 개정 덕 봤지만, 여전히 최저 수준” 한국 여성의 삶, 여전히 고달프다…남성임금의 70% 경단녀 150만명

NO파일제목등록일자조회
2005여성 관리자 비율 20% 넘어…저임금 비중은 여전히 높... 2021/09/102052
2004여성상위 시대?… 대기업 직원 여성 비율 23% 그쳐 2021/09/1041
2003500대 기업 여성임원 첫 5% 돌파… “법 개정 덕 봤지... 2021/09/1039
2002한국계 여성 최초 美연방고법 판사 탄생 2021/09/10187
2001한국 여성의 삶, 여전히 고달프다…남성임금의 70% 경... 2021/09/032693
2000[21세기여성정치연합]"여성정책도 이제 맞춤이다!" 여... 2021/08/311797
1999상장법인 여성임원 비율 고작 5.7%… 63.7%에는 여성... 2021/08/067176
1998"20대 남녀 임금격차↑…女, 男의 99%→92%" 2021/08/033020
1997지자체 위원회 여성 비율 41.8%... 2019년보다 5.4%p ... 2021/07/293842
1996‘여성친화’ 뷰티업계도 유리천장…여성임원 15%뿐 2021/07/272526

 1 2 3 4 5 6 7 8 9 10 다음